‘쥬라기’ 시리즈 25주년 기념! 후안 안토니오 바요나 감독 국내 최초 인터뷰 공개!

0
45

2018년 최고의 화제작 <쥬라기 월드:폴른킹덤>의 연출을 맡은 후안 안토니오 바요나 감독이 영화에 대해 처음으로 입을 열었다.<쥬라기 월드:폴른킹덤>이 시리즈 25주년 기념 런칭 이벤트를 통해 뜨거운 화제를 모은 가운데씨네21, 매거진M 등 국내 영화지와 최초로 진행한 후안 안토니오 바요나 감독의 인터뷰를 통해 연출 포인트와 스토리에 대한 코멘트를 확인할 수 있어 이목이 집중된다.

후안 안토니오 바요나 감독은 <몬스터 콜>, <더 임파서블>을 통해 스펙터클 넘치는 영상미 속에 깊은 감정선을 녹이는 연출로 능력을 인정 단숨에 할리우드가 주목하는 감독으로 떠올랐다. 이에 <쥬라기 월드: 폴른킹덤>의 새로운 연출자로 낙점되어 지난 25년간 전작들이 보여준 혁신 그 이상의 진화를 보여줄 것을 예고해 기대감을 높인다. 후안 안토니오바요나 감독은 최근 시리즈 25주년을 기념해 최초로 진행된 인터뷰에서“처음 <쥬라기 공원>을 봤을 때 받았던 그 강렬한 인상을 되살리고 싶었다”며 25년간 관객들에게 사랑 받아온 레전드 시리즈의 바통을 이어 <쥬라기 월드:폴른킹덤>을 맡게 된 소감을 전했다. 특히 관객들이 지금까지 경험한 것 중에서 가장 강렬한 충격을 선사하기 위해 모든 서스펜스의 순간을 매우 세심하게 고민하며 연출했다”며 영화의 연출 포인트를 밝혔다. 이어 “곧 폭발할 휴화산 덕분에 처음으로 공룡으로부터 사람을 구하는 일이 아닌 우리가 공룡을 구하는 일을 하게 된다”며 새로워진 스토리에 대한 단서를 전했다.

<쥬라기> 시리즈를 탄생시킨 스티븐 스필버그가제작 총괄을 맡았으며, 크리스 프랫, 브라이스달라스하워드 등 <쥬라기 월드>의 캐스트들이 또 한번 활약해 더욱 기대감을 높인다.뿐만 아니라 <쥬라기공원> 시리즈의 멤버 이안말콤 박사 역의 제프 골드브럼이합류해 <쥬라기 공원>과 <쥬라기 월드>의 이야기가 어떻게 엮이게 될지 궁금증도 자아낸다.<쥬라기 월드>의 감독 콜린 트레보로우는이번 작품에서는 각본을 맡아 영화의 완성도를 높였으며 할리우드가 주목하는 스페인 출신의 감독 후안 안토니오 바요나가 메가폰을 잡아 더욱 탄탄해지고 강력해진 시리즈의 면모를 과시할 예정이다.

시리즈 25주년을 맞은 <쥬라기 월드>의 속편<쥬라기 월드: 폴른킹덤>은2018년 6월 6일(수) 현충일,전세계 최초로 국내 개봉한다.